|政治|歴史|日韓関係|国際関係|<br>自虐史観から脱却して世界を見る | 정치 | 역사 | 한일관계 | 국제관계 |
자학사관에서 벗어나 세계를 보다
皇紀2,684年

Home
Japanese English Korean


폴란드 전투기 공여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우크라이나가 중립화 수용 의사를 밝혔다.

2022-03-09  카테고리:우크라이나

폴란드 전투기 공여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우크라이나가 중립화 수용 의사를 밝혔다.

Photo by File Upload Bot (licensed under CC BY-SA 2.0)

랭킹 참여 중이에요클릭 응원 부탁드립니다.
にほんブログ村 政治ブログ 国際政治・外交へ 国際政治・外交ランキング

전투기 공여 난항

<기사 발췌 //> 폴란드가 보유한 구소련제 전투기를 우크라이나에 제공하는 계획이 난항을 겪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폴란드 정부는 8일 전투기를 미국에 인도해 미국을 경유해 우크라이나에 제공하는 방안을 제시했으나 미국은 러시아의 반발을 우려해 폴란드의 제안을 받아들이지 않겠다는 뜻을 밝혔다.<--기사 발췌/>

엎치락뒤치락하는 전투기 공여

우크라이나 공군은 1일 폴란드로부터 MiG-29를 28대 받을 것이라고 발표했으나 이후 폴란드는 인도를 부인했다.

러시아의 압력을 의식한 폴란드가 미국을 경유해 Mig-29를 제공하려 했던 것으로 보이며 이를 미국이 거부한 셈이다.

견제받는 루마니아

루마니아는 공항 사용을 우크라이나에 허용하고 있다며 러시아로부터 참전으로 간주하겠다고 위협받았다.유럽에서 우크라이나로의 무기 공여는 여전히 이뤄지고 전투기도 무기 중 하나임이 분명한데 전투기나 공군 원조가 된다고 얘기는 별개란 말인가.

나토는 비행금지구역 설정 거부

우크라이나는 나토에 비행금지구역 설정을 요구했으나 나토 측은 이를 거부했다.

비행금지구역을 설정하는 것은 나토가 전투기를 배치하고 러시아기를 격추하는 체제이며, 그것은 나토의 참전을 의미한다.격화되는 공습을 어떻게든 하겠다는 우크라이나의 요구였지만 이뤄지지 않아 폴란드 전투기 공여가 난항을 겪고 있다.

중립화 수용 의향의 제렌스키씨

이날 8일 젤렌스키 대통령의 집권당 국민봉사자들은 나토 러시아를 더한 주변국들이 우크라이나의 안전을 보장한다는 확약에 중립화를 수용할 뜻을 밝혔다.

그러나 러시아는 비무장화도 요구하고 있고 우크라이나 측은 도네츠크 루간스크인민공화국의 독립 승인을 인정하지 않겠다는 뜻을 밝혀 협상이 어떻게 될지는 불투명한 상황이다.

NATO와 러시아의 확약은 어떻게

결론적으로 크림 위기를 거치면서 우크라이나의 안보 문제로 NATO 가입 의사가 있었던 셈이지만 NATO 러시아가 우크라이나의 중립화와 안보를 확약한다면 애초에 NATO 가입에 매달릴 필요성이 없어 보이기도 한다.

그리고 이것은 전쟁 전에 협상되어야 할 내용이었을지도 모른다.

우크라이나는 완충지대로 존속하는가

바로 issue는 우크라이나 지역을 완충지대로 평화적으로 유지하는 것이 유일한 해결책이기 때문이다.그러나 이미 전쟁은 시작되었고, 문제는 전쟁 전보다 훨씬 복잡해졌다.우크라이나 여당의 의향은 NATO와 러시아와의 교섭이 전제가 된다.



POINT

우크라이나가 중립적인 지역으로서 평화가 보장된다면 러시아측에서도 NATO와 인접하지 않게 되어 당초 러시아의 요구를 충족시키게 됩니다.



旧ソ「ミグ29」のウクライナ提供が難航 米国がポーランド提案拒否:朝日新聞デジタル