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政治|歴史|日韓関係|国際関係|<br>自虐史観から脱却して世界を見る | 정치 | 역사 | 한일관계 | 국제관계 |
자학사관에서 벗어나 세계를 보다
皇紀2,684年

Home
Japanese English Korean


우크라이나군이 도네츠크 주의 요충지 리만 탈환 - 병합 지역 공격은 러시아를 전쟁 상태로 끌어올릴 것인가?

2022-10-03  카테고리:우크라이나

랭킹 참여 중이에요클릭 응원 부탁드립니다.
にほんブログ村 政治ブログ 国際政治・外交へ 国際政治・外交ランキング

동부 리만을 우크라이나가 탈환

우크라이나가 동부 도네츠크주의 요충지 리만을 탈환했다.지난번 하루키우에서 더 진군한 것 같다.놀라운 것은 우크라이나 군의 작전능력이자 러시아군의 약점이다.너무 러시아군이 약하다.30만명 동원령이 내려진 뒤 국경 부근에는 도망가는 러시아인들이 줄을 잇고 있다고 했고 애초 포로가 된 러시아 군인들은 엄마가 보고 싶다, 집에 가고 싶다며 울었다.

분단작전이 원수가 된다?

처음부터 러시아는 동부를 호를 그리듯 진군해 우크라이나군을 분단하는 작전을 펼쳤다.그러나 현재는 그 반대로 허술해진 장소를 우크라이나군이 노리는 형국이다.이 진지를 잡는 방법은 공세의 경우 유효하고 수비로 돌아설 경우 열세가 된다는 지적도 있다.

러시아는 전쟁선언을 하는가

리만 탈환에서 주목되는 점은 러시아의 전쟁 상태 선언 여부일 것이다.현재 러시아는 평화유지활동을 목적으로 한 특별군사작전이라는 틀을 잡고 있다.즉 국민은 직접적인 관계가 없는 군의 작전, 러시아 정부의 정책이다.그래서 갑자기 내려진 30만 부분동원령에 많은 동요가 생겼다.

러시아 국내 공격 시

전쟁 상태가 되면 계엄령이 내려지는 대로 징병을 할 수 있게 된다.우크라이나는 바로 그 상태다.리만은 얼마 전 러시아에 편입된 지역으로, 논리상 러시아 국내가 공격당한 셈이다.푸틴씨가 러시아 편입을 한 것은 전쟁 상태로의 끌어올리기 위해서라고도 한다.

국내에서의 푸틴의 힘은

만일 전쟁 상태를 푸틴이 선언하지 못할 경우 국내 정치상에서 푸틴의 힘이 약해졌음을 의미할 것이다.계엄령이 되면 정치인 아들들도 전쟁터로 보내야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