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政治|歴史|日韓関係|国際関係|<br>自虐史観から脱却して世界を見る | 정치 | 역사 | 한일관계 | 국제관계 |
자학사관에서 벗어나 세계를 보다
皇紀2,684年

Home
Japanese English Korean


일본은 병합한 상대 왕족을 보호한 쪽 - 일본 신화에도 등장하는 일본 문화.

2024-01-10  카테고리:일본문화

일본은 병합한 상대 왕족을 보호한 쪽 - 일본 신화에도 등장하는 일본 문화.

Photo by Saigen Jiro (licensed under CC0 1.0)

랭킹 참여 중이에요클릭 응원 부탁드립니다.
にほんブログ村 政治ブログ 国際政治・外交へ 国際政治・外交ランキング

조선왕족을 보호한 일본

대한제국 마지막 황제가 된 순종은 일본 통치 시대기 왕공족으로 창덕궁에 살았다.창덕궁이 화재가 났을 때 불에 탄 낙선재에서 살다가 덕수궁 이사 제의에 천황이 주신 창덕궁이니 움직이지 않겠다며 이완용을 질책했다.

청왕족 애신각라를 보호한 일본

청나라의 마지막 황제 아이신지료푸이(愛新覚羅溥儀)는 신해혁명 때 퇴위와의 맞바꾸기 약속으로 자금성에 살았습니다.신해혁명은 일본과 손문의 합작이다.일본 관동대지진 때는 자금성 내 보물을 금으로 바꾸고 많은 성금을 요시자와 켄키치에게 맡겼습니다.원소개 사후 조의는 자금성을 추방당하고 일본이 보호하게 되어 만주국 황제에 취임했습니다.청일과는 청일전쟁에서 싸운 일본의 적국입니다.

이 나라들이 일본을 비판

이러한 일본의 사고방식에 대해 그다지 주목받지 않고 일본이 침략했다, 침략했다고 외치는 소수의 나라가 있다.적어도 이들 나라의 옛 군주에 대해 일본은 정중하게 다루고 보호했다.중국은 스스로 청나라 마지막 황제를 추방하고 있다.

국내외에서 관광객이 모이는 이즈모타이샤

이즈모다이샤는 일본에서도 해외여행객들로부터도 유명한 신사다.이유는 웅장하고 바로 경관은 예술 그 자체다.애초 이즈모 대사는 나라를 내준 대국 주신(大国主神)을 위해 만들어졌다.이것은 일본 신화의 이야기이다.

스사노오 생명과 아마테루 오카미

처음 일본에서는 이사나기(伊邪那岐)의 아들 수사노오(須佐之男命)명이 천계에서 추방당하고 지상으로 내려와 나라를 넓혔다.대국 주신이란 그 자손이 된다.원래 지상을 통치하라는 이사나기의 명령을 받은 것은 아마테라스 대신(天照大神)이었는데, 아마테라스 대신의 손자가 나라를 만들기 위해 지상에 내려오기 위해 사전에 타케미카즈치(建御雷神)를 지상에 파견해 나라를 물려주는 교섭이 이루어진다.

국양의 신화와 일본 문화

대국 주신의 둘째 아이 타케미 나카타(建御名方神)이 저항하다가 타케미카즈치과의 싸움에 내몰려 시나노의 나라에서 나오지 않으니 이곳에서 살게 해달라고 부탁하고 스와의 나라에 진좌하였다.이것은 나가노현의 스와신사이다.결과적으로 대국 주신은 이즈모의 나라에 어전을 만들어 주시면 먼 세계에서 섬기겠다며 자해하였다.그래서 만들어진 곳이 이즈모대사라고 한다.이 신화 속에서도 깨진 상대에 대해 현대에도 웅장하게 존재하는 이즈모 대사를 건설했다.이것은 일본의 문화임에는 틀림없다.